default_setNet1_2

SK텔레콤, 경남 합천군 산불에 대민지원 나서

기사승인 2023.03.14  

공유
default_news_ad1

[아띠참신문]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은 산불대응 3단계가 내려진 합천군에서 지역주민들을 위한 대민지원에 나섰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산불은 전날 합천군 용주면 월평리 일원에서 발생했으며, 강한 바람으로 확산해 산림청이 산불 3단계를 발령했다. 이에 합천군은 주민들에게 긴급 재난안전문자를 발송하기도 했다.

SKT는 주민들이 대피 중인 합천읍 장계리 내기 마을 회관에 긴급구호박스 20세트, 핫팩 200개, 물티슈 200개, 생수 100병 등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또한 SKT는 소방, 산림청, 경찰, 군청, 자원봉사자 등 약 200명이 모여 있는 산불 현장지휘소에 충전부스를 운영하고 이곳에도 핫팩과 물티슈 등 구호물품을 제공했다.

SKT는 산불이 완전히 진화되는 순간까지 지역 주민들을 위한 지원을 지속할 예정이다. 한편, SKT는 이번 산불로 인한 유·무선망의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김준영 기자 news@attichamnews.com

<저작권자 © 아띠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