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양시 중마장애인복지관, 찾아가는 봄꽃 화분 취약계층 300개 전달

기사승인 2023.03.14  

공유
default_news_ad1

[아띠참신문]광양시 중마장애인복지관(관장 정헌주)은 7일(화) 중마동주민센터에서 ‘찾아가는 봄꽃 취약계층 화분 300개 전달사업’을 통해 ‘행복한 중마동 만들기 봄’을 배달했다.

   
▲ 광양시 중마장애인복지관, 찾아가는 봄꽃 화분 취약계층 300개 전달ⓒ광양시 중마장애인복지관

화분 전달식은 가족 관계 단절 등 위기에 처한 홀로 사는 어르신 및 고물가 경기 침체로 우울감이 심해지는 취약계층에 대해 봄꽃을 각 가정에 직접 전달하고, 지속적인 안부 확인을 통해 어려운 이웃의 정서 지원에 이바지하려는 목적으로 추진됐다.

화분 전달을 위해 △중마장애인복지관은 사업비 집행, 사업 지도 및 관리 △광양시 기술보급과는 봄꽃 지원 △중마동 맞춤형 복지팀은 비료 지원 및 꽃 식재 △중마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중마동 어르신지킴이단은 결연 대상자 발굴과 봄꽃 식재 및 전달에 협력했다.

이정식 중마동 주민센터장은 “자칫 축하 의미만 전달하고 버려질 수 있는 화분이 반려식물로 다시 태어나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해 온 힘을 다해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정헌주 중마장애인복지관장은 “반려화분 제공으로 취약계층에 소외감이나 외로움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도록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율리 기자 lyl@attichamnews.com

<저작권자 © 아띠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